반동결 후레고3 | ❄ 카류 ❄
@Karue9 Twitter
현생에 치이는 학업 고등어 한마리/고의오타러/이별은 블블/새벽&밤시간 트잉여 라이프를 즐기는 인간 1 / 고3 현역 수험생 :: 접안좋음 / 대화 교류 무지 좋아하는 사람 / 불편하신 점은 언제든 말씀해 주세요! / #륟쓰메모 /링크 글 모음집 포타/컴션계 @Karue_C
덕캐들 틈바구니 어딘가

작성한 진단

총 진단 인원수 : 163,798 인
1. 기도를 바치나니. (474)
무너지는 세계, 사라지는 신전과, 종언을 맞이하는 이 땅에 바치나니. 그러니 부디, 마지막 찬가를 들어 주시옵고. 들어 주시옵고...
2. 그대의 겨울을 걸어, (10,955)
그리고 어느 결말을 찾아 영원토록 헤매이겠지.
3. 그대의 파편. (8,723)
부서졌다, 부서졌으며, 부서진 후였노라.
4. 숨을 들이켜, (18,183)
그리고 멈춰.
5. 네가 왜 여기에 있어. (22,782)
나의 이면 속의 너, 이 순간만큼은 내 앞의 네가 허상이길 바랐어
6. 너를 위한 지옥. (30,594)
오직 너만을 위해, 그저 너를 위해 준비된 이곳. 마음에 들어?
7. 너에게 안겨, (18,228)
너의 그 품 속에서 시간이 굳어버렸으면 좋겠다고, 한편으론 생각했다.
8. 바다로 가라앉는다. (33,255)
하늘과 바다를 가르는 그 물결 너머로 보이는, 너의 마지막 빛.
9. 네 첫인상이, 어땠느냐면. (12,924)
아마 그때부터 이렇게 될 줄, 나는 알았을거야.
10. 수정구슬을 떨어트렸다. (2,441)
구슬 속 맺힌 상을 채 보기도 전에 산산히 부서진다.
11. 당신이 흘린 피의 색은. (5,239)
그 색 속에는 무엇이 담겨 있을까요?
진단 작성하기
당신의 오리지널 진단을 작성합시다!
@shindanmaker_kr 팔로우하기
2020 ShindanMaker All Rights Reserved.